두바이 (Do buy)

두바이에는 세계에서 가장 높은 빌딩이 있으며 공항은 국제여행객들로 붐비고 있고 싱가폴과 로테르담 사이에는 가장 바쁜 컨테이너 항구가 있다. 세계 최대규모의 태양광발전 빌딩이 건설되고 있다. 이(최대 규모의 태양광 발전) 빌딩은 아랍세계에서 가장 중요한 금융센터이면서 세계에서 4번째로 가장 방문객이 많은 도시로 생동감이 넘치는 곳이다. 어떤 야망도 지나치지 않는다. 두바이가 속해 있는 U.A.E(아랍 에미레이트 연합)은 화성을 식민지로 개척하기를 원한다. 두바이에서는

이 글은 TGIForum 의 멤버십이 있어야만 엑세스가 가능합니다.
Read More

호전되고 있는 유럽경제 (Euro area-economic and financial indicators)

유로지역은 5년째 경제상황이 호전되고 있다. 부자 나라들의 모임인 OECD(경제협력개발기구)에 따르면 비록 경제 성장률은 둔화되고 있지만 통화정책의 완화와 세계 경제의 회복으로 (유로지역의) GDP는 2018년 2.2%, 2019년에는 2.1% 늘어날 것이다. 노동시장은 개선되고 있으며 공동화폐(유로화)의 지지(가치)는 역대 최고치 이다. 하지만 몇몇 나라들은 과도한 공공부채의 부담이 계속되고 있다. 2007-8년의 금융위기의 여파는 여전히 극명하게 남아있다. 그리스 경제는 2007년 대비 24%

이 글은 TGIForum 의 멤버십이 있어야만 엑세스가 가능합니다.
Read More

월드컵 휴업 (Closed because of the football)

이번 월드컵은 시작한지 아직 일주일 정도 밖에 되지 않았지만 이미 남미지역은 (월드컵 경기에) 엄청난 관심을 보이고 있다. 경기장에서 기념비적인 성과들이 있다. 멕시코가 독일을 상대로 선전했고, 페루는 덴마크를 압도했지만 아쉽게 패했다. 브라질의 마술과 브라질 출생의 스페인 국가대표팀 공격수 디에고 코스타의 세 골이 빛나고 있다. 물론 아르헨티나가 아이슬란드에 패하고 열명이 뛴 콜롬비아가 일본에 지는 충격적인 사건들도 있다.

이 글은 TGIForum 의 멤버십이 있어야만 엑세스가 가능합니다.
Read More

초록의 푸르름을 느끼다 (Feeling green)

해운산업은 지난 수 십년 동안 거친 바다를 마주해왔다. 1985년부터 2007년까지 물동량은 전세계 GDP 대비 두 배 가까이 성장했지만 2012년 이후 해운산업은 공급과잉이 되면서 (물동량)성장률은 겨우 유지하는 수준에 머무르고 있다. 2008년 이후 컨테이너 해상 운임은 1/3 수준으로 곤두박질쳤다. 더욱 심한 상황이 다가오고 있다. 6월 15일 중국산 상품에 대해 25%, 최고 500조원 규모의 관세를 부과하겠다는 도널드 트럼프

이 글은 TGIForum 의 멤버십이 있어야만 엑세스가 가능합니다.
Read More

카타르 반칙을 외치다 (Qatar calls foul )

아랍 국가들은 올해의 월드컵에서는 크게 환호하지 않고 있다. 이 지역의 4개팀이 초기 7개 경기에서 모두 패하였다. 러시아와 우루과이는 이집트와 사우디 아라비아에게 모두 승리했다. 모로코는 이란전에서 자책골을 넣으며 패했다. 튀니지는 잉글랜드에게 패했다. 진짜 경쟁은 경기장 바깥에 있다. 중동지역에서는 심지어 경기를 시청하는 것이 까다롭다. 카타르 통신인 beIN스포츠는 방송권을 위해 약간의 돈을 지불했다. 이는 (시청자들에게)일인당 최고 150달러의 시청료를

이 글은 TGIForum 의 멤버십이 있어야만 엑세스가 가능합니다.
Read More

진주에서부터 검은 황금까지 (From pearls to black gold)

자연은 중동지역에 두 가지 풍요로움을 주었다. 태초부터 얕은 바닷가에서는 굴 양식장에서 진주를 채취해왔다. 19세기에 진주들은 뭄바이 상인들을 통해 전세계로 판매됐었다. 20세기에 이르러 땅속 아라비아판이 유라시아판 아래로 밀고 들어가는 바위의 잔물결 안에서 세계에서 최대 규모의 석유 유전이 발견되었다. 이란에서는 1908년, 이라크에서는 1927년, 바레인은 1932년 그리고 사우디 아라비아는 1938년에 유전이 발견되었다. 그때까지(유전이 발견되기 전) 페르시아만은 제국들에 둘러싸인

이 글은 TGIForum 의 멤버십이 있어야만 엑세스가 가능합니다.
Read More

다시 논의되고 있는 기념우표 사업 (Dad’s army revisited)

영국의 유럽연합 탈퇴를 지지하는 하원의원들과 언론은 오랜 기간 영국이 유럽연합을 떠나는 기념우표의 발행을 철회한 영국우정공사의 결정을 비난하고 있다. 6월 12일 영국우정공사는 서투른 지방 의용병 자원자에 관한 텔레비전 상황극 ‘아버지의 군대’의 50주년을 기념하는 일련의 (기념우표)를 공개했다. 기념우표에 새겨진 표어를 보면 어떤 이들은 그 표어가 영국의 유럽연합 탈퇴에 실제로 효력을 미치는지 의구심을 갖고 있다. https://www.economist.com/britain/2018/06/14/are-these-dads-army-stamps-inspired-by-brexit

이 글은 TGIForum 의 멤버십이 있어야만 엑세스가 가능합니다.
Read More

가벼운 흔들림 (A light shaking)

지구는 이전과 다르게 관찰되고 있다. 위성들은 태풍을 추적하고, 화산재의 분출을 감시하고 있으며 인간들이 육지를 오가는 길의 변화의 목록을 만들고 있다. 수 십 년 전 강대국들의 첩보원들에 의해 보존된 이 같은 고해상도의 화면자료는 현재는 구글맵스의 이용자들이 자유로이 이용할 수 있다. (구글 맵스)의 이름에도 불구하고 지구의 대부분은 바다로 덮여 있으며 수면 아래에서 일어나는 일들은 감시하기가 매우 어렵다.

이 글은 TGIForum 의 멤버십이 있어야만 엑세스가 가능합니다.
Read More

영원한 친구들 (Once and future amigos)

장벽 건설, 관세 전쟁 그리고 트위터에서의 모욕적인 발언 등이 미국의 멕시코와 캐나다와의 요즘의 관계에 대한 분위기이다. 하지만 사진관에서 가족간의 논쟁처럼 세 국가는 세계에서 가장 큰 스포츠 축제 중 하나를 공동개최하는 권한을 수여 받기 위한 충분한 호의의 표시를 보였다. 6월 13일 글로벌 축구이사회인 국제축구연맹(FIFA)는 2026년 월드컵 개최를 이전의 세 친구들에게 수여하기 위해 투표했다. ‘연합’이라고 별명을 붙인

이 글은 TGIForum 의 멤버십이 있어야만 엑세스가 가능합니다.
Read More

녹색 허가신호, 황색 비상등 (Green light, amber warning)

AT&T와 타임 워너는 합병을 공식화했다. 보다 많은 통폐합이 뒤따르게 될 것이다. 소비자들은 걱정스러워 해야 한다. AT&T는 미국 독점금지법 역사에서 이미 주역의 역할을 했다. 1984년에 있었던 AT&T의 강제적인 해체로 (AT&T)는 지역 기반의 장거리 통신기업들로 전환되었고 미국 통신산업의 경쟁이 촉발하는 계기가 되었다. 이번 주 AT&T는 소비자들에게 매우 좋지 않은 결과를 초래할 또 다른 중대한 반독점 결정의 한

이 글은 TGIForum 의 멤버십이 있어야만 엑세스가 가능합니다.
Read More

Posts navigati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