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닫기

미국 소비 트렌드 변화

아마존의 최근 창고 확대에 대해 묻자 아마존 최고재무책임자 브라이언 올사브스키는 “공간이 과도하게 많다”고 솔직하게 말했다. 팬데믹 기간 동안 수요가 급증하자 아마존 물류창고는 2019년 말 1억9300만……

유가 재급등의 이유

EU의 러시아 석유 금수 조치는 여러 요인 중 하나에 불과하다. 1970년대 아랍 국가들은 금수 조치를 통한 “석유의 무기화”로 이스라엘을 지원하는 서방 정부를 상대했다. 그리고 지난……

회복세를 보이는 러시아 경제

러시아 경제는 다시 일어서고 있다. 4월초 우리는 서방국가들이 전례없는 제제를 가하더라도 러시아 경제가 무너지지 않을 것이라는 근거를 일찍부터 제시했다. 최근의 데이터들은 이를 더욱 뒷받침 해준다. 자본에 대한 통제와 높은 이자율 덕분에 루블화는 지난 2월말 러시아가 우크라이나를 침공하기 이전 보다 더욱 가치가높아졌다. 러시아는 외국통화표시 채권에 대한 지급을 유지하고 있는 것으로 보인다. 실제 경제는 놀랍게도 견조하다.  루블화의 가치하락으로 수입가격은 비싸졌고 많은 서방 기업들이 퇴출되어 공급이 줄어들면서 실제로는 러시아의 소비자 물가는 올해 들어 10% 이상 높아졌다. 임금 지급이 늦어지고 있는  기업들이 늘어나고 있는 것으로 보인다. 그러나 러시아 경제 활동의 실시간적인 조치는 대체로 지지를 받고 있다. 오직 전체 전력 소모량이 소폭 줄었다. 러시아 최대 은행 스베르은행에 의하면 3월의 소강상태 이후 러시아 사람들은 까페와 술집 그리고 식당에수 사람들이 소비를 늘리는 것처럼 보인다. 4월 29일 중앙은행은 기준금리를 17%에서 14%로 낮추었고 2월에 있었던 경기침체의 신호는 소폭 완화되었다. 러시아 경제는 의심의 여지없이 하강중이지만 올해 경제성장이 최대 15% 감소될 것이라는 몇몇 경제학자들의 예측은비관적으로 보이기 시작했다. 이미 침공 이전에 러시아 경제를 폐쇄적이었으므로 제제조치의 피해는 최소한의 수준이다. 그러나 경제 회복의 가장 주된 이유는 화석연료 덕분이다. 러시아는 침공 이후 최소한 650억 달러 규모의 화석연료를 선박과 육상 파이프라인을 통해 수출했다고 핀란드의 환경 연구소에서 밝혔다. 2022년 1분기 화석연료에서 거두어 들인러시아 정부의 수입은 지난해보다 80% 늘었다. 5월 4일 유럽 연합에서는 올해 말까지 전면적으로 발효될 러시아 석유의 수입을 금지하는 것을 제안했다. 그때까지 러시아 경제는 계속 휘청이게 될 것으로 예상된다. https://www.economist.com/finance-and-economics/2022/05/07/russias-economy-is-back-on-its-feet?frsc=dg%7Ce 멤버십이 있어야 엑세스가 가능합니다. 로그인하기 멤버십 플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