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닫기

드론을 위한 하늘길

십여년전 비행물체들이 허공을 배회하기 시작한 이후 소형 무인 비행물체들은 사람들의 취미활동에서 벤쳐 사업가의 희망이 되었다. 드론은 현재 많은 상업적인 분야에서 쓰이고 있다. 플랜트 공사 현장의 감식, 농작물의 조사, 영화 제작 현장, 의료물품의운송 그리고 어떤 곳에서는 피자를 배달하거나 쇼핑물품을 가져가 준다. 그러나 이런 비행은 유인 항공기들과의 충돌과 같은 사고를 방지하기 위해 항공법에 의해 엄격히 제한되어 있다. 영국 정부는 드론들이 세계에서 가장 큰 고속 하늘길을 자유롭게 날아다닐 자유를 부려할 때가 되었다고 결정했다.  이 계획은 항공산업의 혁신을 촉진하는 방안들의  일환으로써 7월 18일 Farnborough에서 열린 항공쇼의 개막식에서상공부 비서 Kwasi Kwarteng에 의해 공식화되었다. 하늘길(Skyway)프로젝트라고 알려진 265km의 드론 하늘고속도로믄 Reading, Oxford, Milton Keynes, Cambridge, Coventry 그리고 Rugby의 창공을 향후 2년안에 연결하게 될 것이다. 이 연결도로는 나중에 Southamptom의 중심부와 Ipswich의 동부로 확장 연결될 수 있다. 상업 드론은 현재 운영자의 시각에서 벗어나서는 비행을 할 수가 없다. 장거리 비행에서 이는 비용 상승을 불러온다. 왜냐하면 지상의 조종사와 관찰자들이 비행 경로에 곳곳에 배치되어야 하기 때문이다. 영국 항공감독국 CAA는 몇몇 관찰자의 시각에서 벗어나느 비행들에 대한 제한을 풀어버렸다. 그러나 절차들은 복잡해지고 인근의 항공기의 비행을 중지시켜야할지도 모른다. 최근의 시도들 중 왕립우편국은 오카니섬과 시슬리의 Isles로 우편물들을 운반했다. 그리고 포스머스에서 와이트섬으로화학약품을 운반했다.  다른 나라들에서처럼 영국 항공감독국는 기업들이 관찰자의 시각에서 벗어나는 비행을 원할경우 그들의 드론이 반드시 추적가능해야 하고 유인 항공기들이 그러한 것 처럼모든 항공기와 비행물체들과 충돌을 피해야 할 것이라는 규정을 만들었다.  이를 위해 드론에 탑재할 특별한 장비들이 개발되고 있다. 그러나 이는 비용을 높이고 무게를 늘린다. 지정된 수퍼고속도로의 개념은 드론에 이런 장치들을 부착하는 대신 지상에 장비들이 설치될 것이다. 이 장비는 드론을 통제하고 소통을 할 것이고 비행드론이 완벽하게 안전하기 위해 자동화 될 것이다. 스카이웨이 프로젝트는 자동화된 항공교통 관리 기업이며 Thames계곡의 교통로 8km를 시험했던 Altitude Angel과같은 기업들의 연합체의 후원을 받고 있다. ……

학자금 대출제도의 개혁

백만명 이상의 영국 학생들은 매년 학자금 대출을 받고 있다. 그러나 지난 10여년간 “학자금 대출” 이라는 용어는 잘못된것이었다. 대부분 사람들에게 대출계약은 만기가 있는 졸업세에 더욱 가까웠다. 어떤 특정 기준치 이상에서 (현재 기준으로 연간 27,295파운드 또는 34,695달러) 졸업생들은 대출 상환을 위해 소득의9%를 지불하고 있다. 30년이 지나도 대출이 남아있는 것들은 탕감된다. 2023년 가을부터 이런 제도는 달라지게 된다. 교육부는 개혁 방안들을 올해초에 발표했다. 개혁안에는 (30년이 아닌 40년이 지나면 대출을 포기하는) 눈에 뜨는 것 부터 (소득 기준을 낮추고 지수를 산출하는 방법읕 바꾸는 것) 고리타분한 것까지를 포함하고 있다. 개혁안들을 모두 더해보면 학비가 세배나 오른 2012년 이후 학자금 대출제도의 대대적인 개편이 된다. 연구기관 Fiscal Studies의 Ben Waltmann은 기존의 제도에서는 1/4의 졸업생이 대출 전액을 상환했던 것에서 새로운 제도 아래에서는 졸업생의 거의 3/4이 각자의 대출금을 전액 생환할 것이라고 추정했다. 내년 대학생활을 시작하는새내기들에게 이 변화들은 고등교육을 위해 누가 무엇을 지불할 것인지의 대대적인 재분배를 의미한다. 고소들자들에 대한 징벌적 이자율이 더 낮다는 것은 평생 소득 상위 10%의 사람들이 현재의 제도에서보다 25,000파운드를 적게 상환할 가능성을 의미한다. 반면 대출기간의 연장과 낮아진 소득기준은 중하위 소득자들이 더 많이 상환해야하는 것을 의미한다. 3분위 소득자들에게는 3만 파운드가 더 든다. 개혁안들은 사람들에게 더 많은 제안을 해준다. 대출을 받는 것에 대한 전망이 대학 진학을 고려하고 있는 저소득 계층들을 억제하는 몇가지 증거가 있다. 그러나 소득기준은 일정한 소득수준을 갖출때까지 대출상환으로부터 사람들을 계속 보호하고 있다. 세금 납부자들은 각각의 대학 신입생들을 위해 280조 파운드를 아낄수 있다.  인센티브는 좋은 방식으로 변화한다. 학생들에게 평생 소득을 높일 과목을 선택하는 것을 독려하는 것은 그들 스스로와경제적 이점 모두에게 이롭다. 그러나 이런 개혁안들이 현재의 제도에서 몇가지 큰 결점들을 수정하는 것에는 실패했다. Waltmann은 생활비를 충당하는 것에 도움이 되는 대출인 지원책은 현재 실질적으로는 빠르게 축소되고 있다고 지적했다. 대출상환은 얼마나 빨리 지수가 상승할지를 과소평가한 구식의 소비자물가지수의 전망치에 근거하고 있다. 그는 저소들계층의 학생들에 대한 지원이 실질적인 소비자 물가 상승에 연동된다면 그들이 받았던 것보다 월 100파운드를 적게 받을 것이라고 추정했다. 동시에 기존 대출자들에 대한 이자율은 9월이면 치솟게 될 것이다. 교육부에서 대출 이자율을 시중 금리 수준으로 묶어 놓겠지만 그것은 일반적으로 6개월 지연된다. 고소들자들에게 6개월은 시중금리의 거의 두배인  12%의 이자율을 적용한다.  더욱 심각한 것은 미래의 학생들에게 적용되는 기준이 변경되는 것 뿐 아니라 개혁안들은 2012년 이후 대출받은 약350만명들의 대출 조건을 변경시킨다. 경직된 소득기준은 치솟은 생활비가 실제로 악영향을 주기 시작할 9월부터 월별 상환금액을 높이게 될 것이다.  이런 미래의 소득기준을 개편될 예정인 결점이 있는 측정치인 소비자 물가지수에 연동시키는 것은 미래의 불확실성을 유발한다. 이런 변화들은 모든 소득분위에서 기존 대출자들에게 치명타를 안겨줌과 동시에 미래의 학생들에게 위험을 가중시키게된다. 정부에서 원할때마다 조건이 달라질 수 있는데 대출을 왜 받으려는 것인가? https://www.economist.com/britain/2022/04/30/britains-student-finance-system-is-being-overhauled-again?frsc=dg%7Ce 멤버십이 있어야 엑세스가…

영국 결혼 연령 규정 법안

전세계적으로 널리 통용되는 진실이 있는데, 결혼에 대해선 영국은 다소 특이하다는 것이다. 성관습과 관련해선, 여타 다른 북유럽 국가들처럼 낙태, 피임, 동성애 관계에는 진보적인 태도를 취하는 반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