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닫기

석탄을 역사로 만들어야 한다.

4.3
(3)

전세계의 분위기는 달라지고 있다. 시진핑 중국 국가주석은 중국의 순 탄소 배출량을 2060 년까지 완전 제로로 감축하는 것을 도입했다. 조 바이든 미국 대통령 당선인은 5 년전에 가입했던 파리기후변화협약에 재가입할 것이다. 금융시장에서 친환경 기업들은 연일 환대를 받고 있다. 이번달 테슬라는 S&P500 지수에 편입이 될 것이고 지수 구성 종목 중 규모가 가장 큰 기업 중 하나가 될 것이다.

놀랍게도 말 그대로 매우 값싼 영역(석탄)에서도 변화가 나타났다. 미국과 유럽에서의 온실가스 배출의 최대 근원인 석탄 소비량이 2009년 이후 34% 줄었다. 국제에너지기구(IEA)에서 전세계 석탄 소비량은 Covid-19이전에 보였던 최대 석탄 소비 시절로 되돌아갈 일은 없을 것으로 말했다.

그러나 석탄은 여전히 자동차에서 전력생산에 이르기까지 에너지를 얻는 원료의 27% 를 차지하고 있다 . 천연가스와 석유와 달리 석탄은 다량의 탄소를 갖고 있고 전세계 화석연료에서 배출되는 연간 이산화탄소의 39% 는 석탄에서 발생된다 . 만약 전세계 배출량이 충분히 빠르게 줄어들어왔다면 서방세계에서 줄여온 이산화탄소 감축량의 두배 더 많은 감축을 아시아에서 되풀이 되어야 한다 . 이는 결코 쉬운일이 아니다 .

석탄은 산업혁명의 시대의 산물이다 . 선진국에서의 석탄 사용은 1930 년대에 용광로와 산업용 보일러 가동을 하면서 정점을 보인후 점차 친환경 연료로 대체가 되었다 . 최근 서방 세계에서 석탄 소비량은 최근 급격히 줄었다 . 영국에서는 석탄화력발전소들이 2022 년까지 폐쇄가 될 것이다 . 미국의 석탄기업 Peabody Energy 는 앞으로 5 년안에 두 번째 파산을 맞이할 수 있을 것으로 경고하고 있다 .

비록 탄소 가격이 유럽에서의 변화를 촉발한다 해도 트럼프 행정부는 규제를 완화하고 정치적 지원을 하면서 미국의 석탄산업을 옹호했었다. 그러나 이것은 이제 사라졌다. 한가지 이유는 미국의 쉐일층에서 생산되는 값싼 천연가스와의 경쟁이다. 세금 지원과 보조금 역시 생산원가를 줄이는 방향으로 신재생 에너지 분야를 키우고 있다. 태양광 발전과 육상 풍력발전은 현재 전세계 인구의 2/3를 충당하는 가장 값싼 전력 공급원이 되었다고 Bloomberg ENF에서 말했다. 석탄이 친환경 연료와 경쟁이 치열해지고 규제가 높아질 것에 대한 전망으로 은행과 투자자자들이 이탈하면서 석탄의 자본비용은 높아지고 있다.

이것은 부분적인 승리일 뿐이다 . 지난 십여년간 유럽에서 석탄을 규제하는 동안 아시아에서는 석탄 사용량이 25% 늘었다 . 아시아 대륙에서의 석탄 사용량은 전세계 사용의 77% 를 차지한다 . 중국이 홀로 2/3 를 차지하고 다음은 인도이다 . 석탄은 인도네시아와 베트남을 포함한 경제가 빠르게 성장하는 중진국에서 대거 사용된다 .

전세계 온도 상승을 산업화 이전에 비해 2 도 이내로 제한하는 것이 목표이라면 아시아에서 탈 석탄에 관심을 보일 때 까지 기다리는 것은 좋은 것이 아니다. 새로운 석탄 발전소들이 건설되고 있다 . 새로 완공된 많은 석탄 발전소들이 아직 정상 가동되지 않고 있으며 이들은 아직 수십년의 내용연수를 갖고 있다 . 이들 석탄 발전소에서 배출되는 이산화탄소를 포집하고 저장하는 목적의 “ 친환경 석탄 ” 기술은 충분한 대안이 되지가 못한다 . 이들은 산업용 석탄 사용량에서의 대기오염을 줄이는데 도움은 될 수 있겠지만 가동하기 위한 비용이 매우 비싸다 .

그래서 아시아에서는 석탄 사용을 줄이는 새로운 정책이 시급하다 . 목표는 새로운 석탄화력발전소의 건설을 멈추고 기존의 발전소들도 퇴출되어야 한다 . 어떤 국가에서는 이를 시작하는 첫 번째 발 걸음을 보이고 있다 . 필리핀은 새로운 석탄발전소의 건설의 종말을 선언했고 일본과 방글라데시에서는 석탄발전소 건설 속도를 늦췄다 . 중국에서는 내년에 발표될 새로운 5 개년 발전계획에는 석탄 사용을 줄일 것이다 . 중국의 계획에는 석탄 사용총량을 유지하고 곧 사용총량을 줄여나갈 것이다 .

만약 이런 목표들이 실효성이 있다면 아시아 국가들은 더욱 심각한 문제들을 방지할 것이다 . 유럽과 미국에서 적용되었던 이 전략이 아시아에 적용하기에는 아직 무리가 있다 . 광산 기업들과 전력 기업들 , 기자재 제작기업들과 금융을 제공한 은행들이 국영기업들이기 때문이다 . 시장의 힘과 탄소세는 실효성이 낮다 .

그리고 석탄 정치학은 위험이 크다 . 석탄 경제는 고용과 부채 , 세금조달과 수출면에서 복잡하게 얽혀있다 . 중국은 Belt and Road Initiative 를 광산 장비와 발전소 판매를 위해 이용하고 있다 . 중국 전지역에서 지방정부들은 석탄에 재정수입을 의존하고 있다 . 많은 지방정부들이 석탄을 포기하지 않을 것이다 .

지역의 이익단체들과의 다툼을 벌이는 한 가지 단계는 전력 시스템을 수정해 신재생 에너지와 공정하게 경쟁하고 인센티브 제도를 도입하는 것이다 . 많은 신재생 에너지는 오직 중간단계의 전력만을 공급하는데 이유는 일기상태가 불안정하기 때문이다 . 국가스마트그리드는 서로 다른 지역을 연결함으로써 이를 완화할 수 있다. 아시아의 너무 많은 전기 시스템은 석탄 회사들과 기존의 장기 공급 계약에 갇혀 있고, 불투명한 보조금과 가격 상한선이 산적해 있기 때문에 시장의 신호를 방해한다. 시장과 세금이 더 잘 작동하도록 이것들을 제거하면 재생 가능한 전력으로 석탄을 줄일 수 있을 것이다.

다른 단계는 패배자들에게 보상하는 것이다. 사우스 웨일즈와 웨스트 버지니아의 빈곤한 광산촌에서 얻은 교훈은 일자리 감소가 정치적 긴장을 유지한다는 것이다. 국가 광산의 거물인 석탄인도는 27만 명의 노동자를 보유하고 있다. 중국 산시성에서 인도의 자르칸드까지, 지방 정부들은 그들의 경제를 재조정하는데 도움을 주기 위해 재정 이전을 필요로 할 것이다. 은행은 자본 재확충이 필요할 수 있다. 중국의 국가 대부업체들은 1trn까지 위험에 처할 수 있다.

미국과 유럽에서는 석탄왕이 몰락할 수 있다는 것을 보여주었지만 아시아에서 에너지 변화혁명을 완성하기 위한 노력을 하고 있기 때문에 이들은 방관자가 되지는 못한다 . 석탄은 서방 세계를 발전시켰다.

2019 년 인도의 1 인당 석탄 소비량은 미국의 절반 아래이다. 아시아의 장기적 관심은 석탄 사용 총량을 줄이는 것이지만 단기적인 정치적 경제적 비용은 이를 수행하기에는 매우 크다. 만약 유럽과 미국이 정치인들이 지구 온난화를 줄이는 것에 진지하다면 이들은 전세계 어디에서나 석탄 사용을 억제하는데 주목해야 한다. 이는 기후변화를 다루는 개발도상국들을 돕겠다는 이전의 약속을 포함하는 것이다.

하지만 궁극적으로 그 책임은 아시아 자신에게 있을 것이다. 그리고 좋은 소식은 그렇게 하는 것이 아시아의 이익에 부합이 된다. 아시아의 인구, 사회간접자본과 농업은 기후변화가 불러온 가뭄과 홍수, 폭풍과 해수면 상승의 위협에 직면해 있다. 늘어나고 있는 중산층은 그들의 정부로 하여금 대도시의 오염을 없앨 것을 요구하고 있다. 그리고 신재생 에너지는 낮은 발전 단가, 가정용 전력 생산 그리고 산업 고용과 혁신의 원천을 제공한다. 석탄의 시대는 얼마 남지 않았다. 석탄은 박물관으로 가거나 역사책으로 옮겨지는 것이 빠를수록 좋을 것이다.

번역의 품질을 평가해 주세요.

평균 평점 4.3 / 5. 평가자 수: 3

아직 평가가 없습니다. 첫 번째 평가자가 되어주세요.

We are sorry that this post was not useful for you!

Let us improve this post!

Tell us how we can improve this post?

관련 글 더 읽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