호전되고 있는 유럽경제 (Euro area-economic and financial indicators)

유로지역은 5년째 경제상황이 호전되고 있다. 부자 나라들의 모임인 OECD(경제협력개발기구)에 따르면 비록 경제 성장률은 둔화되고 있지만 통화정책의 완화와 세계 경제의 회복으로 (유로지역의) GDP는 2018년 2.2%, 2019년에는 2.1% 늘어날 것이다. 노동시장은 개선되고 있으며 공동화폐(유로화)의 지지(가치)는 역대 최고치 이다. 하지만 몇몇 나라들은 과도한 공공부채의 부담이 계속되고 있다. 2007-8년의 금융위기의 여파는 여전히 극명하게 남아있다. 그리스 경제는 2007년 대비 24%

이 글은 TGIForum 의 멤버십이 있어야만 엑세스가 가능합니다.